사이트 내 전체검색

민심의 광장

뉴스 | 민주당 『MB정부, DJ 노벨상 취소 공작은 반역행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7-10-11

본문

민주당 『MB정부, DJ 노벨상 취소 공작은 반역행위』

 

더불어민주당은  9일 이명박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이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취소 청원을 추진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데 대해 반역행위라고 규정하고 철저한 진상조사를 촉구했다.

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명박 정부 시절 국정원이 보수단체와 손을 잡고 김 전 대통령의 노벨상 취소 청원을 공작하려 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참으로 충격적』이라고 말했다.

추 대표는 『야당이 정치보복이라고 규정하고 반발하는데 국민은 이를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철저한 진상 조사와 처벌로 국가 기강을 바로 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야당은 적폐 청산이 정치 보복이라는 낡은 프레임을 시도하고 있지만 국가 운영과 통치 행위에 있어서 상실된 공적 정의를 실현하는 게 적폐 청산의 목표』라며 『국가 권력을 사익 축적의 도구로 얼마나 활용했으면 이것을 정치보복이라고 하겠느냐』고 질타했다.

우 원내대표는 『특히 국정원과 모의한 보수 단체는 김 전 대통령 사망 직후부터 악의적인 논평을 내거나 노벨 평화상 수상에 공작 거래가 있었다는 허위 사실을 유포했다는 점에서 국정원이 야당에 대한 정치공작 차원에서 장기간 보수단체를 이용해 일련의 공작을 벌인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기까지 하다』며 『관련 사실이 드러난 만큼 검찰은 철저하게 관련된 증거를 조사하고 혐의가 드러나면 현행법에 따라 강력 처벌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17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